메뉴 건너뛰기

CHYOON2

조회 수 4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160415.jpg

 

 

“러시아 음악의 정수를 두 대의 피아노로 듣는다!!”
 
“국내 대표 피아니스트 2인이 내뿜는 절정의 하모니”

 
 다시 찾고싶은 음악회를 만들어가는 것이 소망이라는 피아니스트 윤철희, 피경선은 어린시절 성양자 선생님과 한국 피아노계의 거목인 정진우 교수를 사사한 동료이자 선후배이다. 선화예고 1학년 재학 중 부산MBC콩쿠르 1위, 중앙콩쿠르 입상 등 어릴 때 부터 실력을 인정받은 윤철희는 서울대 1학년 재학 중 도독하여 러시아인 명 교수인 비탈리 마굴리스(Vitaly Margulis)와 공부하며 음악적 가치관을 넓혔고 피경선은 선화예술학교 1학년 때 이화경향콩쿠르 1위입상 후 도미, 줄리어드 예비학교와 모스크바 음악원에서 러시아 음악의 대부 도렌스키(Sergei Dorensky)를 사사하였다.
 
따로 또 같이 대한민국의 대표 피아니스트로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그들은 솔로와 협연 무대 그리고 실내악과 반주까지 매년 수십회의 무대를 섭렵해 오고 있다.
2013년 스트라빈스키 '봄의제전' 초연100주년을 기념하여 국내 최초로  봄의제전을  두 대의 피아노와 팀파니라는 새로운편성으로 퍼커셔니스트 박윤과 함께 연주회를 개최하여 참신한 아이디어와 연주력을 바탕으로 큰 호평과 더불어 실험적이고 도전적인 형태로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Holst 의'The Planet' , Bartok 의 Two piano concerto 등 최근에는 멘델스존의  피아노 협주곡을 KT오케스트라와 협연하기도 하였고 그 연주에서도 타악기와 함께 연주하였으며 그들은 한국 현대작곡가의 곡들을 수없이 많이 초연 또는 연주했다.
그들은 최근 라흐마니노프 조곡 2번을  CD녹음하였고, 국민대학교 개교 70주년 기념 음반을 발매하였다.
 
그동안 여러 무대에서 다양하고 실험적인 듀오 연주를 선보였던 그들은 이번 공식 연주회를 시작으로 두 대의 피아노곡에 열정적인 감성과 그들만의 음색, 해석을 더하여 청중들에게 듀오작품들도 솔로작품 못지않게 수준높고 좋은 곡들이 많다는 것을 널리 알리는 무대를 선 보일 것이다.
 
 
[프로그램]
 
Bach- Tsygankov    Aria Part from orchestra Suite b minor
 
S. Rachmaninoff      Suite No.1 Op.5
                                    I.Barcarolle
                                    II.La nuit...L'amour
                                    III.Les Larmes
                                    IV. Paques
 
INTERMISSION
 
C. Debussy           En blanc et Noir
                                     I. Avec emportement
                                     II. Lent. Sombre 
                                     III. Scherzando
 
S. Rachmaninoff      Suite No.2 Op.17
                                      I. Introduction
                                      II. Valse
                                      III. Romance
                                      IV. Trantella
 
[프로필]
 
윤철희
 
한국의 가장 대표적인 피아니스트 중 한 사람인 윤철희는 서울대 음악대학 재학 중 독일로 유학하여 Freiburg 음악대학에서 Diplom, Trossingen 음악대학에서 Konzertexamen을 졸업하였고, Edith Picht Axenfeld, Vitaly Margulis 교수, Boris Lvov 교수를 사사했다.
 
선화예고 재학 시부터 이미 중앙음악콩쿠르와 부산 MBC 음악콩쿠르 등 국내의 유수 콩쿠르들을 석권 하였으며 독일 유학 중에는 이태리 Le Muse, 라흐마니노프, 세네갈리아 국제콩쿠르 등에서 상위 입상하여 한국의 위상을 널리 알렸다.
 
코리안 심포니, 강남 심포니 오케스트라, 울산시향, 부산시향, 포항시향, 원주시향, 창원시향, 크누아오케스트라 등 국내 유수 오케스트라들과 협연하였고, 예술의전당 교향악축제와 11시 콘서트에서도 수차례 연주 하였다. 베토벤 협주곡 전곡을 현악 피아노 6중주로 편곡하여 연주하였고, 2009년과 2010년에는 라벨의 왼손을 위한 협주곡, 리스트 협주곡 제1번, 쇼팽 협주곡 제1번과 제2번을 연주하였다.
 
2011년에는 Noblesse에서 주관하고 후원하여 국내 최상급 연주자들과 함께한 슈만 탄생 200주년 기념 음악회를 5번의 공연으로 기획하여 ‘슈만 실내악 페스티벌’을 호암아트홀과 세종 체임버홀에서 진행하였고, 서울시문화재단 후원으로 세종 체임버홀과 국민대학교 콘서트홀 등에서 쇼팽의 주요 작품을 연주하는 다섯 차례의 리사이틀을 쇼팽 탄생 200주년 기념으로 열었다. 유고슬라비아의 벨그라드 심포니와 라흐마니노프 파가니니 광시곡을 협연하였으며, 멕시코에서 몬트레이 오케스트라와 협연하였다. 2012년에는 드뷔시 탄생 150주년을 기념하여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두 차례에 걸쳐 드뷔시 리사이틀과 실내악 연주를 가져 호평을 받았으며, 2013년에는 러시아 시리즈를 통해 신선한 무대로 관객과 소통해왔다.
 
1998년 귀국 후 2001년까지 울산대학교 음대에서 재직하였고, 2002년부터는 국민대학교 교수로 재직하고 있는 윤철희는 미국 아리조나에서 열린 뵈르젠도르퍼 국제 피아노 콩쿠르, 프랑스 파리 깜푸스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심사위원으로 초청되었고 음반으로는 신나라 레코드 레이블로 쇼팽 에튜드 전곡이 있다.
 
 
피경선
 
피아니스트 피경선은 어려서부터 선화콩쿨, 이화경향콩쿨 1위에 입상하고 중학교 2학년 때 서울시향과 협연, 중학교 3학년 때 세종문화회관에서 도미기념 독주회를 개최하는 등 탁월한 재능을 보였으며 도미하여 줄리아드 예비학교를 거쳐 줄리아드 음악대학교에서 공부하였고 러시아 모스크바 차이코프스키 국립음악원에서 석사 및 연주학 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선화콩쿨, 이화경향콩쿨, 줄리아드 베토벤콩쿨, 쇼팽내셔널콩쿨, 지나박하워 국제장학콩쿨, 뉴저지 심포니 오케스트라 콩쿨에서 1위로 입상하는 등 세계유수의 콩쿨에 입상하였고 지나박하워콩쿨 입상 기념 콘서트가 미국 전역에 생중계로 방송되었다.
 
또한 그녀는 뉴저지 심포니 오케스트라, 골드만 밴드 오케스트라, 에스터우드 오케스트라, 줄리아드 오케스트라, 모스크바 내셔날 필하모니, 이젭스크 필하모니, 모스크바 국립방송 오케스트라와 협연하였으며 동 오케스트라와는 러시아 라디오 방송국 멜로디아를 통해 생방송으로 중계된바 있다.
 
국내에서도 서울시향, 대구시향, 서울 심포니 오케스트라, 강남 구립오케스트라, 서울 프라임 오케스트라와 다양한 피아노 협주곡을 선보이며 청중과 만남을 가졌다.
 
아트선재센터 아트홀에서 쇼팽서거 150주년 초정 독주회와 세종문화회관에서의 귀국독주회를 시작으로, 영산아트홀, 예술의전당, 금호리사이틀홀에서 수십회의 독주회 및 다양한 실내악 연주를 하여 꾸준한 연주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해외에서는 돔 드루즈바홀에서 차이콥스키음악원 교수들과 한-러 수교 기념 음악회 연주, 러시아 벨르이홀, 라흐마니노프홀, 미국 링컨센타 폴홀, 락펠러대학, 러시아 노보시비르스크의 글린카홀 등에서 수차례 독주회를 하였다. 또한 우리나라 현대작곡가들의 작품들에도 관심이 많아 국내 작곡가들의 창작품으로 독주회와 다양한 실내악 연주를 시도하는 등 매우 왕성한 연주활동을 하고 있다.
 
교육과 제자 양성에도 열정이 많아 제자들이 독일 본의 베토벤 국제콩쿨, 슈베르트 국제콩쿨, 서울 국제콩쿨, 슬로바키아 훔멜 국제콩쿨, 이탈리아 로소만디 국제콩쿨등에 상위 입상하였다.
 
그밖에도 Two Piano 그룹 ‘Gemini’ , 실내악그룹인 ‘윈 뮤지션스’의 멤버이며 현재 국민대학교 교수로 재직 중이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 [2020.2.8] 너에게 들려주고 싶은 클래식 이야기- 너클리5 file chyoon 2020.01.10 37
16 [2019.3.21] 피아니스트 윤철희의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전곡 연주회I file chyoon 2019.02.13 36
15 [2019.2.9] 너에게 들려주고 싶은 클래식 이야기- 너클리3 file chyoon 2019.01.10 40
14 [2018.10.3] 고양필하모닉오케스트라 Romantic Cantabile file chyoon 2019.01.13 26
13 [2018.10.20] 제17회 아트레온갤러리콘서트 file chyoon 2019.01.10 38
12 [2018.3.22] 피아니스트 윤철희의 모차르트 협주곡 연주회 file chyoon 2019.01.13 46
» [2016.4.15] 윤철희 피경선 듀오리사이틀 file chyoon 2019.01.13 43
10 [2014.10.10] 윤철희의 베토벤 협주곡 시리즈Ⅱ file chyoon 2019.01.13 45
9 [2014.4.8] 윤철희의 베토벤 협주곡 시리즈Ⅰ file chyoon 2019.01.14 55
8 [2013.11.29] 피아니스트 윤철희의 러시아시리즈Ⅲ - 프로코피에프와 스크리아빈 file chyoon 2019.01.14 52
7 [2013.6.15] 피아니스트 윤철희의 러시아 시리즈 I - 봄의 제전 file chyoon 2019.01.14 49
6 [2012.12.10] 윤철희와 친구들의 실내악 콘서트 - 드뷔시 탄생 150주년 기념 음악회 file chyoon 2019.01.14 58
5 [2012.11.5] 배상은 윤철희 듀오 콘서트 file chyoon 2019.01.14 63
4 [2008.9.4] Pianist Chul Hee Yoon Recital file chyoon 2019.01.13 82
3 [2008.1.17] 피아니스트 윤철희의 베토벤 프로젝트Ⅱ file chyoon 2019.01.13 72
2 [2007.7.10] 빈에서 온 편지- 여미혜윤철희듀오리사이틀 file chyoon 2019.01.13 88
1 [2007.4.27] 피아니스트 윤철희 쇼팽 에튜드 전곡 연주회 file chyoon 2019.01.13 9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위로